코리아포스트 사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11111111111111111111111111111.png

통합된 재영한인총연합회(재영한인회)의 공동회장 (조현자, 하재성)이 통합 서류에 서명한 후 악수를 하고 있다.

 

한 동안 영한회 이름으로 제2의 한인회로 활동하던 단체가 해체하고 기존 재영한인총연합회로 통합하기로 했다는 반가운 소식이 있었다. 6월 1일 얘기다. 그리고 지난 6월 25일 레인즈팍 소재 한인종합회관에서 통합된 재영한인총연합회(이하 재영한인회) 2017년 첫 임시총회가 열렸다.

 

재영한인회 측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번 임시총회는 해체된 영한회 임원들이 재영한인회로 합류하면서 두 단체가 합의한 사항 중 기존 재영한인회의 정관에 모순되는 부분을 수정 보완하기 위함이 가장 큰 목적이라고 한다. 재영한인회 기존정관에 없는 공동회장 2인, 수석부회장 2인, 감사 3인을 신설하기로 한 부분이다. 이 조항을 별도의 ‘경과규정’으로 삽입하여 한시적으로 2017년 말까지 유효하게 하고 이번 해가 지나면 자동 소멸되는 정관개정이라고 한다.

 

 

22222222222222222222222.jpg

통합된 재영한인회 임시총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는 이종구 민주평통 영국지회장

 

이 모임 참석자 21명중 18명이 찬성 3명 기권에 따라 재영한인회 정관개정이 통과되었다. 이에 따라 영한회 회장인 조현자씨, 기존 재영한인회 회장인 하재성씨가 통합된 재영한인회 공동회장으로 올해 2017년 말까지 재영한인회를 공동 운영하고 올 연말에 여전히 일년의 잔여임기가 남은 하재성 회장이 2018년 단독 회장으로 재영한인회를 이끌 계획이라고 한다. 이는 두 단체가 하나로 통합하면서 합의된 사항으로 알려졌다.

 

이날 참석자로는 조현자, 하재성 공동 회장을 비롯하여 두 단체 핵심 임원들과 동포언론사 대표(한인헤럴드, 코리아포스트), 이종구 민주평통 영국지회장, 장희관 재향군인회 영국지회장, 임선화 재영한인 노인회 회장, 신우승 전 재영한인회 회장 등 한인사회 유명인사들이 자리를 같이했고, 특히 이번 두 단체가 하나로 통합하는데 막후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진 서병수 코리아후드 회장이 참석하여 눈길을 끌었다.

 

333333333333333333333.jpg

전 영한회 회장이자 통합된 재영한인총연합회 공동회장인 조현자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날 이종구 민주평화통일자문위원회 영국협의회장은 축사에서 진통을 겪으며 어렵게 하나가 된 한인사회가 이제는 분규의 오명을 벗고 재영한인회로 뭉쳐 명실공히 유럽 최대의 한인단체로 발전할 것을 희망하였다. 또한 조현자 하재성 두 공동회장은 앞으로 하나가 된 한인회에 보다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하는 인사말을 하였고, 특히 조현자 회장은 인사말에서 역경을 딛고 다시 태어나는 한인회로 더욱 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 할 것으로 약속하였다.

44444444444444444.jpg

남창규 유럽한인총연합회 회장, 주철기 재외동포재단이사장을 비롯하여 연합회 전 현직 임원들이 대회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서 재영한인회는 지난 6월 15, 17, 18일 독일 프랑크프르트에서 열린 유럽한인총연합회(회장 남창규)가 주체하는 ‘유럽한인 및 청소년 체육대회’ 에 당당하게 하나가 된 재영한인회 자격으로 초대받아 참석하였고, 한 동안 분규의 역경을 딛고 하나가 된 재영한인회의 통합에 각 유럽 한인회장들로부터 많은 격려와 축하의 박수를 받은바 있다. 또한 이 자리에서 주철기 재외동포재단이사장으로부터 앞으로 재영한인회에 적극 지원을 약속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 동안 재영한인회는 분규 한인회로 규정되어 유럽한인총연합회 행사에 정식으로 초대받지 못해왔고 재외동포재단으로부터도 지원을 받지 못해왔다.

55555555555555555555.jpg

6월17일 유럽한인총연합회 주최 유럽한인 체육대회에 참가한 영국 청소년 대표팀. 영국팀은 이 대회에서 준우승하여 상금으로 1000유로를 수상하였다

 

지난 수년간의 분규를 끝내고 명실공히 하나가 된 재영한인회가 새 출발을 한다고 한다. 두 단체의 핵심 임원들의 통 큰 양보와 용기에 힘찬 박수를 보낸다. 더 이상은 근거 없는 거짓에 휘둘리지 말고 우리 모두 하나가 된 모습으로 단결된 재영한인사회를 기대해 본다.

 

아래는 재영한인총연합회 정관에 공동회장 신설을 위해 새로 삽입된 경과규정이다.

 

 36  : (신설: 경과규정)

본 조항은 재영한인총연합회와 영한회의 통합에 따라 2017년 6월 1일부터  2017년 12월 31일 까지만 한시적으로 유효하다.

1. 회장은 2명의 공동회장으로 둘 수 있다.

2. 수석부회장도 2명으로 둘 수 있다.

3. 감사는 3인이하로 둘 수 있다.

 

                                                                                     Korea Pos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하나가 된 재영한인회 임시총회 file 운영자 2017.07.04
37 드디어 하나가 된다 운영자 2017.06.05
36 너무도 먼 길로 돌아오고 있다 운영자 2017.05.22
35 비행기 지연에 배상금 청구 가능 file 운영자 2017.05.22
34 영국 집값 떨어지기 시작 file 운영자 2017.05.09
33 북한 정권의 비자금이 런던에서 file 운영자 2017.04.23
32 영국 상원 Bexit 최종 논의 file 운영자 2017.02.20
31 NHS 외국인 환자 선금내야 치료 가능 운영자 2017.02.06
30 영국EU 탈퇴에도 불구하고. file 운영자 2017.01.23
29 서울 관악구 학생들 킹스톤 시장 방문 file 운영자 2017.01.23
28 한인회 통합 논의 다시 하자고? 운영자 2017.01.09
27 [채러티 전문 Barrister 의 의견서] 운영자 2017.01.09
26 생뚱맞게 웬 £3000 파운드 기탁? 운영자 2016.12.19
25 재영한인총연합회 정기총회 개최 file 운영자 2016.12.19
24 재영동포 화합과 통일 염원 강연회 file 운영자 2016.11.21
23 제 2회 ‘효 기금’ 마련 골프대회 열려. file 운영자 2016.11.08
22 제발 이젠 도와주세요. 운영자 2016.10.03
21 영국에서는 공무원을 ‘Civil Servant’ 라고 한다 운영자 2016.08.22
20 신임 한인회장에 ‘하재성’씨 단독 출마 당선 file 운영자 2016.08.22
19 얼마나 더 기다려야 하나. 운영자 2016.07.18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